서로의 감정을 제일 먼저 공유할 수 있는 우리 사이

서로의 감정을 제일 먼저 공유할 수 있는 우리 사이

https://i.pinimg.com/564x/a2/9d/be/a29dbe28417294129d52399a7564ea3d.jpg

<바램>

친구 같은 엄마가 되고 싶다.

속마음 툭 터놓고 떠들 수 있는 사이가 되고 싶다.

내가 모르는 너의 시간들을 공감할 수 있는 사이가 되고 싶다.

함께 하는 시간이 편안한 사이가 되고 싶다.

귀찮은 존재가 아니라, 필요한 존재이고 싶다.

각자의 삶을 응원해 주고,

서로의 감정을 제일 먼저 공유할 수 있는 사이.

내가 원하고, 바라는 우리 사이.

<’나’의 존재가 ‘사랑’이 되 길>

내가 그랬 듯,

너도 나의 잔소리가 그리운 날이 오려나?

내가 해 준 반찬들이 너에게 추억이 되는 날이 오려나?

나의 손길을 먼저 필요로 하는 날이 오려나?

괜스레 우울감으로 휩싸이는 날에도

뛸 듯이 기쁜 날에도

잠시라도 날 떠올려 주려나?

어떠 한 날이든 괜찮으니,

내가 너의 삶 속에 존재할 수 있길.

나의 존재가 너에게

짐이 아닌, 사랑으로 남을 수 있길.

나의 전부였던, 너로 가득했 던

그 날들처럼.

https://i.pinimg.com/564x/19/42/17/194217d2a07aea14e787f8f99ab7845e.jpg

<엄마 자리>

좋은 역할, 선한 역할만 할 수 있다면

얼마나 좋을 까

때로는 악역도 서슴지 않아야 한다는 게

피하고 싶을 만큼 힘들지만,

한 번은 겪어야 하는 일.

백 점은 욕심일 지라도

마이너스는 되지 말아 야지.

가르침과 배움에는 늘 변수가 존재하는 법.

엄마의 자리는 배울수록 어렵다.

https://i.pinimg.com/564x/53/2d/3b/532d3b8f6c0cd5c70a5835169f75de14.jpg

<부모가 답이다.>

모든 교과목에는 답이 있다.

어떠한 공식이든 답은 존재한다.

그러나, 육아에는 공식만 있을 뿐,

정의 내린 답은 없다.

육아 문제는 여느 문제들처럼

찍을 수도, 넘어 갈 수도 없다.

제대로 된 육아의 답을 원한다면,

피하지 말고, 맞서라.

육아의 답은 ‘부모’에게 있다.

https://i.pinimg.com/564x/8e/50/c7/8e50c7cba02e56d9ba6f3e9623a5888f.jpg

옷이날개 다른 글 보러가기

옷이날개 네이버 블로그

0 공감은 힘이 됩니다~
옷이날개

옷이날개는 옷, 신발, 스타일, 패션에 관련된 유익하고 재미있는 정보를 다루는 블로그입니다. 내일 뭐 입을지, 우리들의 오랜 고민을 해결해줄 고민 해결사를 만나보세요.

댓글 남기기